바둑에서  상대방의급소는

나의급소이다

찬스라고하는것은

자기경험중에 많이 이겼던기억이

남아서

벳팅을하지만 

어디까지나 카드는 뒤집어봐야지

알수있는것이고  

슈박스속으로 들어간

카드의 운명 은 체인처럼 

연결되어 정해진 것이다


우리는 그 연결되어 있는 것을

하나씩 헤치고 나가는것이

게임블러의 숙명이다


수많은 이긴 잔상중에

한번 맞으면 찬스벳 성공했다 고

말하면 그것은

어디까지나 자기만족일뿐이다


내 창이 빗나가면

상대방칼이 내목을자르는 기회가 

되고   오링지옥행 특급열차에 

올르게될것이다

남쪽나라  마닐라에서

부산갈매기 가  ㅡㅡㅡ끼루그ㅡㅡ끼룩